'덕담'에 해당하는 글 1건

 

 

우리 집안에 오가는 새해 인사 및 덕담을 정리해봤다.

 

  • 아버지/어머니급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할아버지/할머니급 :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만수무강 하세요.

 

  • 초딩 아래 : 부모님 말씀 잘들어라.
  • 대딩 아래 : 공부 열심히 해라.
  • 기혼자 : 하는 일 다 잘되고 행복한 가정 이루어라.
  • 미혼자 : 올해 나이가 몇이지? 올해는 꼭 장가 가야지?

 

 

신기하기도 하지. 평소에는 나이에 관심도 없던 분들이 세배만 하면 나이 걱정에 장가 걱정을 저리 해주시니.
하루에 장가가라는 말을 너무 들었더니 정말 빨리 가야할 것만 같은.
하지만 장가는 빨리 가고 싶다고 갈 수 있는게 아니라는.
이것도 한때겠지? 50쯤 되면, 아니면 한 60쯤 되면 장가가라고 안하시겠지 ㅋㅋ

 

부모님이나 집안 어른들께 세배를 드리면서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식의 '~하세요' 라는 말은 결례가 된다고 한다.
세배하는 사람은 아무 말 안해도 된다고... 하지만 실제 아무말 없이 절만 하면 상당히 어색함. ㅋㅋ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