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신동맹'에 해당하는 글 1건

 

 

공양왕은 정몽주 마저 죽은 뒤 이성계가 자신을 해할 것이라 생각하여 신하인 시중 이성계와 동맹 맺을 계획을 세운다.
1392년(공양왕4년) 7월 공양왕은 이방원을 불러 이성계와 동맺을 맺으려 하니 맹세의 글을 받아오도록 지시한다.
이에 이성계는 "내가 무슨 말을 하겠느냐? 너희가 주상의 말씀에 따라 기초해 보도록 하라." 고 하자 다음과 같이 초안을 작성했다.

 

"경이 없었으면 내가 어찌 이 자리에 앉았겠는가? 그러니 경의 공덕을 내가 어찌 잊으랴? 하늘이 위에 있고 땅이 곁에 있으니 자손대대로 서로 해치는 일이 없을 것이로다. 내가 경을 저버리는 일이 있을 경우 이 맹세가 증거가 될 것이다."

 

 

이 초안을 왕에게 올리니, 왕이 좋다고 했다.
공양왕은 며칠뒤 이성계의 집에으로 가서 술자리를 마련하고 동맹식을 거행하려 했으나,
이미 우시중 배극렴 등이 의장대와 경호병을 데리고 왕대비 안씨에게 가서 다음과 같이 건의(강요)했다.
"현재의 왕은 용렬한 사람이라 군왕의 자격을 상실했고 인심마저 떠나 나라와 백성들의 주인이 될 수 없으니 그를 폐위시켜 주소서."
결국 공양왕은 계획했던 동맹도 맺지 못하고 왕대비의 시지에 따라 폐위가 결정되어 고려는 475년 만인 1392년에 결국 멸망하게 된다.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