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에 해당하는 글 3건

남영동 1985

Daily/Diary 2012. 12. 15. 04:17

 

1985년. 내가 코 흘리며 초등학교 1학년을 다니던 시절.
그 어릴적 내가 이들과 같이 살고 있었다는 사실이... 사실이 아닌 것 같다.
어릴적 내가 보던 TV속 뉴스의 사건들은 큰 어른들의 얘기라,
나에게는 일어나지 않을, 마치 먼 나라에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듣는 듯 했다.
내가 10년에서 20년만 일찍 태어났다면 성인쯤 되었을 때,
나도 무리를 지어 운동을 했거나 운동하는 이들을 잡으러 다녔으려나...

 

이 영화는 스토리는 간략하다.
작년말에 돌아가신 민주화의 대부 김근태 장관이 1985년 민주화운동을 하다가 빨갱이로 몰려 남영동 치안본부에 잡혀 들어가 온갖 고문을 당한 22일의 이야기. 그 고문을 책임진 안기부 고문기술자 이근안. 이 영화로써 더욱 주목받는 이근안. 왜 하필 그런 직업을 가져서, 그리고 왜 아직까지 살아계셔서 모진 소리 다 들으시고...ㅉㅉ
나도 그 시대에 태어났다면 총, 칼 앞에서 당당할 수 있었을까...
민주화 운동의 엄청난 희생으로 지금 우리가 잘 살고 있는 거겠지. '잘'보다는 '억울하지 않게'라는 단어가 어울리려나.
누가 잘했고, 누가 잘못했다기 보다는 쌍팔년도 쯔음에 이런 일이 벌어지고 있었다는 사실을 나처럼 아무것도 모르는 요즘 젊은이들에게 알리고 싶었나보다. 전두환 정권 때 이런 일도 있었다고. 이런 전두환에게 박근혜는 6억을 받고 해피엔딩을 하려 한다고.

 

그 모진 고통과 수난을 거쳐 김근태 장관은 15, 16, 17대 국회의원, 보건복지부 장관, 열린우리당 의장, 민주통합당 상임고문을 지낸다.
한가지 오점이라면 18대 총선때 신지호한테 밀려 낙선했다는거.
하지만 TV토론에서 양화대교가 다리가 아니면 팔이냐며 술쳐먹고 애교부리던 신지호를 보는 순간 X맨 임을 인증하며 오점 취소.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4개가 달렸습니다.
  1. 문장 중의 '살아계셔서'와 '들으시고'를 고치면 안 될까요? 아무리 농담이래도 그런 존칭을 받을 '생명체'는 아닌 것 같습니다.^^
    • 다시 보니 그 문장이 마치 옹호하는 듯한 느낌이 드네요. 반어법이었는데... 뒤에 간략하게 의성어를 추가하였습니다.
  2. 그런 느낌은 들었었지만 그래도 행여... '이'근안이기에 혹시 먼 친척일지도... 했지요.^^ 하기야 내가 '류'현진과 아무 관계가 없지만.
secret

 

12·12 군사 반란(사태)은 1979년 12월 12일, 보안사령관이던 전두환 소장과 노태우 등을 중심으로 한 신군부 세력이 최규하 대통령의 승인 없이 계엄사령관인 정승화 육군 참모총장 등을 체포한 군내부의 반란이다. 후에 신군부는 5·17 쿠데타를 일으켜 정권을 장악하고, 전두환은 1980년 9월에 11대 대통령이 됐다.

 

10·26 사건 이후 정승화 육군참모총장이 박정희 측근의 정치군인들을 견제하기 위해 '인사조치안'을 계획한 것에 앙심을 품어,  하나회(1963년에 전두환, 노태우 등 대한민국의 육군사관학교 11기생들이 비밀리에 결성한 조직)를 비롯한 동조 세력을 규합하고 신군부로 발전시켜 정승화의 체포를 계획. 12월 12일 10·26 사건 당시 정승화가 현장 주변에 있었고 김재규에게 묵시적으로 동조했다는 혐의를 내세우며 정승화를 체포하여 직위를 박탈시킴.

 

  • 12월 12일 오후 6시경 전두환은 최규하 대통령에게 정승화 체포안에 대한 재가를 제안했으나 거절 당함.
  • 12월 12일 오후 7시경 정승화를 체포하기 위해 병력이 투입됐으며, 육군참모총장 공관에서 무력 충돌이 발생.
  • 12월 12일 오후 7시 20분경 정승화를 보안사 서빙고 분실로 강제 연행
  • 12월 12일 21시 30분경 전두환은 다시 최규하 대통령에게 정승화의 연행/조사 재가를 재차 요구하였으나 또 거절 당함.
  • 12월 13일 새벽부터 신군부 세력은 국방부, 육군 본부, 수도경비사령부 등 주요 군시설을 점령하여 군부의 실권을 완전 장악.
  • 12월 13일 새벽 4시경 사후 재가가 이루어짐.
  • 12월 13일 오후 10.26 사건 연류 혐의로 정승화 총장의 연행을 발표하고 전두환은 지맘대로 군부의 인사를 조정하여 군 주도권 장악.

 

1996년 전두환, 노태우등의 신군부 핵심 인사는 12·12 사건 반란혐의, 5·18 사건 내란혐의로 구속 기소되고 무기징역을 받았으나, 1997년 대선을 앞두고 '정치 보복은 없다'는 김대중 대통령 당선자와 김영삼 대통령의 합의에 따라 1997년 12월 22일 김영삼 대통령이 특별 사면시킴.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정치인 풍자

Daily/Diary 2012. 11. 17. 00:14

 

 

 

개그를 개그로 받아들이지 못하고, 예술을 예술로 받아들이지 못하는 위대하신 나랏님들.
팝아트 작가 이하님의 작품과 인터뷰를 보고 공감할 수 없는 용기를 느꼈다고나 할까.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하고, 그 결과물들이 시민들에게 감동이나 웃음을 주는데,
그 행위가 돈이 목적이 아닌 이 시대의 사실 그대로의 메시지임에도 그 일을 불법이라하고,
그럼에도 계속 그 일을 하고...
그것을 예의주시하는 특정 단체들의 따가운 시선을 즐기는 듯한 위태로워 보이는 예술가.
그 용기는 너무나도 아름답지만 이제 웃음은 됐고 오래오래 감동만 줬으면 하는 바램이...

 

외국은 정치인 풍자도 넘쳐나고 모두가 그걸 즐긴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정치인을 우회적으로만 풍자해도 온갖 법을 같다 붙여 사법처리를 한다고 합니다.
한국은 민주주의 Alpha Test 中 입니다.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