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연'에 해당하는 글 7건

금단현상

Daily/Diary 2018. 12. 29. 00:22


금연 34일째... 자리 한번 잡았다 하면 최대 10대까지도 가능한 줄담배의 귀재인데 난 참 금단현상 같은거 없다.

그걸 매일 봐오던 동료들은 이렇게 갑자구 툭 담배에 관심을 끊은걸 보고 정말 신기해 한다. 내가 생각해도 희한하긴 하다.


  • 18년전 군대에서 몸살로 심하게 앓다가 이틀동안 담배를 못피운걸 계기로 9개월 금연.
  • 9년전 불꽃연애중 1년 금연.
  • 4년전 빼빼로데이 기념(?)이라며 갑자기 9개월 금연.
  • 얼마전 건강검진을 핑계로 시작된 마지막 금연.


자잘한 금연들을 빼고 그나마 성공적이었던건 저 셋 뿐이다.

이번에도 사실 건강검진 2주전부터 끊으려고 했었는데 실패하다 실패하다 5일전에 성공했다.

나도 그러했지만 금연할 때는 계기가 있으면 확실히 효과가 있긴 하다. 이것저것 금연할 핑계를 만드는거지.

예전에 금연할 때는 언젠간 다시 펴야지 못다핀 담배... 라는 생각을 했었는데, 이제는 그냥 다 지긋지긋하다. 정말 마지막 금연이 될 것 같은...


굳이 찾아내려고 한다면, 금단현상으로 볼 만한 짓을 하나 시작하긴 했다. SNS... ㅋㅋ

원래 남들 다 할 때 안하다가 뒷북치는게 특기기는 하지만 이번에도 참 쌩뚱맞다.

하지만 내가 하는 SNS 는 Social Network Service 가 아니다. 다른 사람들을 팔로우하고 공유하려는 목적이 아니다.

도구만 이용할 뿐 최소한의 관계망에서 최대한 흔적을 남겨 놓으려는 독거노인의 외로운 절규라고나 할까.


명분 없는 내 자신과의 싸움은 이제 유통기한이 지났다. 일례로 금연 중인 한 달간 운동을 반 넘게 빠졌다.

일찍 일어날 명분은 운동이 아닌 모닝담배인 것으로 결론났다. 그 모닝담배를 대체해 줄 수 있는게 바로 SNS 이다.

한 6개월째 조깅만 하고 있는데... SNS 에 누드 올릴 계획을 세운다면 분명 다시 열심히 운동을 할 것이다.

노력하는 모습이든 사치하는 모습이든 누군가에게 보여주려고 할 때 열정은 배가 된다. 특히 나란 놈은... 확실치는 않지만 지금은 그런것 같다. ㅋㅋ

누군가 옆에서 바로 잡아줄 사람이 없으니, 멍 때리거나 편하게만 살려는 마음이 강하게 드는 독거노인 종족에게 꼭 필요한 아이템이 아닌가 싶다.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 2018년 11월 30일


am 7:10 위와 대장을 내어줄 결전의 날이 다가왔다. 소문만 듣던 그 무시무시한 장청소... 가족력도 없고 운동도 열심히 한다는 핑계로 이것만은 피하고 싶었는데 회사의 종합선물세트 덕분에 빼박이가 됐다. (사실 운동은 술에 비하면 이 사건과 그닥 관련이 없다.) 전날 조퇴하고 오후 5시부터 안내문에 따라 약을 먹으며 충실하게 청소를 시작했다. 깨끗한 대장을 보여주기 위해 불도 켜고 티비도 켜고 쪽잠 자면서 신호가 오면 바로바로 청소를 해줬다. 오전 5시에 마지막 약을 먹고 마지막 청소를 하고 집을 나섰다. 차움삼성분원까지는 걸어서 10분. 하지만 집을 나선지 5분만에 또 신호가 왔다. 그 한적한 동네에 한줄기 빛 같던 공중화장실... 잊지 않으리. 당최 집 먼 사람들은 아침에 무슨수로 병원까지 오는거지 기저귀차고 오나; 그렇게 반나절 고생한 끝에 건강검진이 시작됐고 수면 위대장내시경을 끝으로 전부 다해서 4시간 넘게 걸린거 같다. 잠이 쏟아지는지 한 5년쯤 됐는데 수면 마취될때 너무 좋았다. 수면 마취되기 전에 잠이든 듯. 결과는 2주 뒤에 인터넷에서 볼 수 있다는데, 일단 대장에 용종 큰거 하나 작은거 하나 떼었단다. 식단 등 조심하라 하고 별다른 말 없길래 그냥 그런가보다 했는데 집에 와서 검색해보니 일단 취급 자체가 다르더라. 이상 없는 사람 vs 용종 제거한 사람. 용종 제거한 사람은 모든지 두 배 고생해야 한다. 1주 안정을 취해야 한다면 2주 안정을 취해야 하고, 2년에 한번 재검을 받아야 한다면 1년에 한번 재검을 받아야 한다고 되어 있었다. 그보다 생일 때문에 수술 30시간 뒤에 어쩔 수 없이(?) 술을 마셨다. 그 다음날도. 또 그 다음날도. ㅋㅋ 인터넷에서는 나같이 큰 용종을 제거한 사람의 경우 2주 동안 음주를 하지 말라고 되어 있으나, 어떤 똑똑한 자에 의하면 용종을 떼어내면 상피세포로 되어 있기 때문에 하루 이틀이면 감쪽같이 아문다고 한다. 그 글이 가장 맘에 들어서 그말을 믿고 아주 적당히 음주를 즐겼다. 어짜피 첫 식사도 죽 먹으라는데 난 라면 먹었다. 일부러 청개구리가 되려던건 아니었으며, 이 모든 회복과정이 어쩔 수가 없었다고...ㅜ


10일이 지난 지금 검진결과를 확인하고 나니 한결 마음이 편해졌다. 꾸준히 운동해 온 보상을 받은 느낌. 앞으로 술도 더 먹어도 될거 같고, 담배도 더 펴도 될거 같고... 참고로 투명한 폐를 보여주기 위해 검진 5일 전부터 금연을 했고 이래저래 하다보니 아직 금연중이다. 약 3년만의 금연이지.ㅎ 다시 피우자니 그냥 다 귀찮다. 담배가 싫어졌다. ㅋㅋ 금연 가즈아~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2016 Race Start

Daily/Diary 2016. 1. 3. 23:56

 

 

 

조금은 늦은 2015년의 정리와 2016년의 각오.

 

 

2015년 ★★★★☆


전반적으로 좋았던 한 해. 억울한 일, 사고 등 특별히 기억나는 나쁜 일은 없었음. 가족들도 무탈했고, 올해도 썸은 없었음.

 

event 1. 두번째 차량 구매로 주머니는 많이 허전해 졌지만 뭔가 성공한 듯한 착각으로 살고 있음. 현실은 집도 절도 없음.
event 2. 헬스장 먹튀ㅋ. 9월 중순부터 운동 중단. 운동 안하고 4개월 가량을 쉬는건 근 10년만에 처음인듯.

event 3. 이 때문인지 골프로 누적된 허리 피로가 기침하다가 터져 12월에 디스크로 보름간 고생.
event 4. 딱 1년 만에 다시 냉담 시작. 원인은 주말 출근. 당분간 신앙생활 계획 없음.
event 5. 10개월 만에 다시 흡연 시작. 원인은 묻지마 흡연. 당분간 금연 계획 없음.

 

 

2016년의 각오.


어서 줏어들었는데 올해부터 말띠는 삼재다. 복일까 흉일까.
그냥 작년처럼? 좋은 일은 바라지도 않으니 나쁜 일만 없기를 바람.
어느덧 30대의 마지막 해가 되었지만, 평년처럼 금연할 생각은 없고, 여자 만날 생각도 없고...
요즘은 힘들게 사는 커플들을 보며, 니가 부럽다는 말과 내가 낫다는 생각으로 행복하게 살고 있음.
운동은 다시 내일부터 시작해야지. 올해는 간단하게 홈트레이닝으로 구상 중.
丙申들의 해이니 六甲하다가 엄한일 당하지 말고 조용히 살아야지.

 

조용히~~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빼빼로데이

Daily/Diary 2014. 11. 11. 22:43

 

 

 

약속의 시간이 왔다.
누구에게는 빼빼로데이. 나에게는 금연데이. (또 피우고 있었냐...ㅋㅋ)
언젠가부터 행위에 For가 빠졌다. 묻지마 행위.
춥고, 돈없어, 장소도, 시간아깝고, 눈아파, 냄새나, 눈치보여...
Why는 무수히 붙일수 있지만 의미없는, 영혼없는 빈칸 채우기일 뿐.
나를 위해 무언가를 한다는 것은 금방 질리고 의미도 재미도 없다.
그래도 일단 열심히 살고 있어 봐야지. 혹시라도 좋은 일 생길지도 모르니.
주말에 한풀이도 했겠다. 오늘부터는 또 범생이 모드로...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 흡연을 한다구요?
이제 우리나라에서는 흡연할 수 있는 장소를 찾는 것이 더 스트레스 입니다.
금연... 찌든 정신을 정화하려는 이 시점에 꼭 필요한 목표입니다.
자신감 넘치는 지금 후딱 실천해야 할 목표.
한두 번도 아니고 긴말 필요없습니다.
닥치고 다시 한번 도전합니다.ㅎ

 

 

* 정리

 

금연은 성공적이다. 이제는 담배와 라이터를 챙기지 않아도 되고 주머니도 가벼워졌다.
연초비+음료비, 한달에 10만원씩 세이브된다. 뇌와 혈관이 완전히 맑아졌다.
주변엔 아직 애연가들이 득실대지만 그 안에서의 뿌듯함을 느낀다.
잘했다. 잘했다.

 

 


WRITTEN BY
손가락귀신
정신 못차리면, 벌 받는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